てんびん座、O型、人生だらだら、そんな私の記録です。映画とおいしいものがすき。

by chikat

[ インタビュー]’母さん’恋愛マッチング番組にテギョンをMCで抜擢した理由

[인터뷰] '엄마야', 연애 매칭 프로에 택연 MC로 발탁한 이유
[ インタビュー]’母さん’恋愛マッチング番組にテギョンをMCで抜擢した理由
元記事はこちら

d0020834_10385941.jpg

'엄마야'가 택연을 맞선 프로그램 MC로 발탁한 이유는 뭘까?
’母さん’がテギョンをお見合い番組MCとして抜擢した理由は何か?

'대타 맞선'이라는 이색 소재를 내세운 SBS 파일럿 예능 프로그램 '엄마야'가 이휘재와 2PM 택연 두 남자 MC로 발탁했다. 기존 연애 매칭 프로그램에서 남녀 MC가 호흡하거나, 단독 MC 체제를 선보인 것과 차별화되는 포인트여서 눈길을 끈다.
’代打お見合い’という異色な素材を前面に出したSBSパイロットバラエティ番組’母さん’がイ・フィジェと2PMテギョンの二人の男性をMCとして抜擢した。
既存の恋愛お見合い番組では男女MCが呼吸を合わせるが、単独MC自体を披露することに差別化されたポイントで視線を集める。

'엄마야'의 민선홍 PD는 24일 스포츠조선에 "이휘재는 일단 연애 프로그램에 가장 적합하신 MC라고 생각했다. '스친소' 같은 매칭 프로그램에서 진행을 잘 해줬고, 무엇보다 젊은 남녀의 미묘한 신경전이나 섬세한 감정 변화를 잘 캐치하는 MC라고 생각했다"라고 MC 섭외 배경을 소개했다. 또 "기획안이 통과된 이후 가장 먼저 연락했다"라고 덧붙였다.
’母さん’のミン・ソンフンPDは24日スポーツ朝鮮に”イ・フィジェは一応恋愛番組に一番適合されたMCだと思った。
’スチンソ’(스타의 친구를 소개합니다:スターの友達を紹介します)みたいなマッチングプログラムで進行をよくやってもらっていたし、何よりも若い男女の微妙な神経戦や繊細な感情の変化をうまくキャッチするMCだと思った。”とMC渉外の背景を紹介した。
また、”企画案が通過した以後一番先に連絡した”と付け加えた。

택연에 대해서는 "2MC로 가면 좋을 듯한데 유부남 MC가 있으니 미혼 남성 MC랑 한 번 호흡을 하면 좋겠다는 생각이 들었다"라며 "어머니들이 봤을 때 호감을 주는 분이 좋겠다 싶었다"고 말문을 열었다.
テギョンに対しては”2PMとしていけばいいと思ったが既婚男性MCがいるから未婚男性MCと一度呼吸をするといいなあという考えを持った”とし
”お母さん方が見たとき好感を与える方がいいなあと思った”と口を開いた

이어 "'패밀리가 떴다' '삼시세끼' 등으로 워낙 인기를 얻었고 가요제 MC 등으로 안정적인 진행력도 갖췄다고 생각해서 섭외하게 됐다. 나이도 너무 적지 않아서 프로그램 내용에 공감해 줄 수 있을 것 같았다"라고 설명했다.
続いて”’ファミリーがやってきた’’三食ご飯’などでもともと人気を得ており、歌謡祭MCなどで安定的な進行力も備えているので渉外することになった。
年齢もすごく若すぎず番組内容に共感してもらえると思った”と説明した。

d0020834_10384981.jpg

'엄마야'는 아직 인연을 찾지 못한 결혼 적령기의 딸들을 위해 엄마들이 대신 소개팅에 나서 딸의 남자친구를 찾는 새로운 형태의 매칭 프로젝트다. 개성과 스타일이 각기 다른 남성들을 두고 엄마들이 자신의 사위감을 찾는데 적극 나서는 것.
’母さん’はまだ縁が探せていない結婚適齢期の娘たちのためにママさんたちが代わりにお見合いに出て娘の恋人を探す新しい形態のマッチングプロジェクトだ。
個性とスタイルがそれぞれ異なった男性たちを前にしてママさんたちが自分の婿を探すのに積極的に乗り出すということ。

훈훈한 외모와 밝은 성격, 게다가 미혼인 택연이 MC로 나서 자칫 엄마들의 시선을 사로잡는 것은 아닌지 괜한 우려도 생길 법하다. 민 PD 또한 "제작진도 잠시 그런 걱정을 하긴 했다"라고 웃으며 말했다.
魅力的な外見と明るい性格、さらに未婚のテギョンがMCとして出てもしかしたらママさんたちの視線を虜にしてしまうのではないかと余計な憂慮もできそうだ。
ミンPDはまた〝制作陣もしばらくそんな心配をしたこともあった”と笑っていた。

민 PD는 "하지만 워낙 출중한 남자 분들이 많이 나오셨고, 정말 딸의 결혼에 대해 절실한 분들이 나오셨기 때문에 MC에 신경 쓸 겨를 없이 출연한 남자분들에 더 많은 관심을 쏟았다"라고 녹화 당시 분위기를 전했다. 특히 매력적인 남성 출연자들이 많이 출연해 시청자들 또한 사로잡을 것이라 자신했다
ミンPDは”しかしもともと優れた男性の方々がたくさん出てくださって、本当に娘の結婚に対して切実な方々が出てくださったのでMCに神経を使うことなく出演した男性の方々にもっと多くの関心を傾けた。”と録画当時の雰囲気を伝えた。
特に無力的な男性出演者たちが多く出演して視聴者たちもまた虜にするだろうと確信した。

이휘재와 택연의 이색 호흡도 기대되지만, 엄마가 딸의 남자친구를 고르는 '엄마야'의 가장 큰 관전 포인트는 역시 엄마와 딸의 이성관이 얼마나 일치하느냐다. '매의 눈'으로 좋은 남자친구를 고르려는 엄마, 엄마의 모습을 통해 딸을 추측하려 애쓰는 남자 출연자들의 모습이 시청자들에게 웃음과 설렘을 안길 전망. 또한 엄마의 선택이 자신의 마음과 같기를 바라는 딸의 마음이 긴장감을 선사할 것으로 보인다.
イ・フィジェとテギョンの異色呼吸も期待できるが、ママさんが娘の恋人を選ぶ’母さん’の一番大きな観戦ポイントはやはりママさんと娘の異性観がどれくらい一致するかということだ。
”鷹の目”でいい彼氏を選ぶママ、ママさんの姿を通し娘を推測しようと気遣う男性出演者たちの姿が視聴者たちに笑いとときめきを抱かせる展望。

민PD는 "어머니가 고른 남자가 남자 쪽에서도 화살표가 와야 커플이 성사되지만, 마지막에 딸에게 결정권이 있다. 소개팅이 진행되는 동안 엄마와 딸은 소통을 할 수 없다. 얼마나 같은 이성관을 같고 있는지를 보는 것도 시청포인트가 될 수 있을 것 같다"라며 기대를 당부했다.
ミンPDは”母親が選ぶ男性が男性側でも矢印になってこそカップルが成されるが最後に娘に決定権がある。
お見合いが進行される間ママと娘は疎通ができない。
どれくらい同じ異性観を持っているかどうか見ることも視聴ポイントになるようだ”とし期待を願った。

과연 엄마와 딸의 마음을 동시에 사로잡아 커플이 된 주인공이 있을지, '엄마야'는 31일 오후 11시 10분 시청자들을 찾는다.
果たしてママさんと娘の心を同時につかみカップルになる主人公がいるのか、’母さん’は31日午後11時10分視聴者たちを捕まえる



[PR]
by chikat2183 | 2016-05-25 11:43 | 2PM翻訳記事2016 | Comments(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