てんびん座、O型、人生だらだら、そんな私の記録です。映画とおいしいものがすき。

by chikat

オク・テギョン”「本当に良い時代」沢山学んだ…意味あるドラマ”

옥택연 "'참좋은시절', 많이 배웠다..의미있는 드라마"
オク・テギョン”「本当に良い時代」沢山学んだ…意味あるドラマ”
元記事はこちら

KBS '참좋은 시절'에 출연한 2PM의 옥택연이 "배운 게 많은 시간들이었다"고 종영 소감을 밝혔다.
KBS「本当に良い時代」に出演した2PMのオク・テギョンが「学んだことが多いだ時間だった。」と終了所感を明かした。

이 드라마에서 다혈질의 상남자부터 차분하고 배려심 깊은 어른의 모습까지 선보이며 호평 받았던 그는 11일 소속사를 통해 "대선배님들과 함께 50회의 긴 여정을 함께 해오다 보니, 현장에서 정말 느낀 것도, 배운 것도 많은 시간들이었다. 6개월 정도의 시간을 함께 해 오다 보니, 함께 한 배우 분들은 물론이고, 감독님과 작가님, 촬영 스태프 분들 모두 정말 한 가족 같은 끈끈한 정이 생긴 것 같다"고 전했다.
このドラマで多血質の男の中の男から6か月ほどの時間を一緒にしてきてみると、一緒に出演した俳優の方々はもちろんのこと、監督さんと作家さん、撮影スタッフの方々みんな本当に一つの家族のような

또 "‘참 좋은 시절’ 그리고 ‘동희’와 헤어진다는 게 실감이 나지 않는다. '참 좋은 시절'은 가족의 소중함을 다시 한번 깨달을 수 있었던 의미 있고 고마운 드라마였다. 열심히 고생하신 우리 ‘참 좋은 시절’ 식구들, 그리고 많은 사랑 보내주신 시청자 분들께 정말 가슴 깊이 감사 드린다”고 전했다.
また、”「本当に良い時代」そして’ドンヒ’と別れるということに実感がわかない。
「本当に良い時代」は家族の大切さをもう一度悟ることができた意味あるありがたいドラマだった。
熱心に苦労なさったうちの「本当に良い時代」の家族たち、そしてたくさんの愛を送ってくださった視聴者の皆さんに心の底から感謝申し上げる”と伝えた。



d0020834_13050955.jpg


극 초반 철 없는 막내 아들이자 다혈질의 상남자 강동희로 분해 시선을 사로잡았던 그는 이후 참 좋은 아들, 아빠, 그리고 남자로 성장하는 모습을 선보이며 배우로서의 진가를 발휘했다.
劇の初盤に分別のない末息子であり多血質な男の中の男カン・ドンヒとして扮し視線を捕えていた彼は以後本当に良い息子、パパ、そして男として成長した姿をみせ、俳優としての真価を発揮した。

지난 10일 방송된 최종회에서는 아버지 김영철(강태섭 역)을 이해하고 용서하는 것은 물론, 티격태격했던 형 이서진(강동석 역)과 우애를 다지는 모습을 선보이기도 했다.
去る10日放送された最終回では父キム・ヨンチョル(カン・テソプ役)を理解し許すことはもちろん、なんだかんだと言い争っていた兄 イ・ソジン(カン・ドンソク役)と友愛を

또한, 자신의 상견례에 참석하지 못하는 최화정(하영춘 역)을 찾아가 "혹시 괜찮으면 다음 세상에서 강동희 엄마로 와 줄 수 있겠냐"며 생모에 대한 애정을 드러내 안방극장을 뭉클하게 만들며 마지막을 장식했다.
また、自分の(結婚のための)相見礼に出席できないチェ・ファジョン(ハ・ヨンチュン役)を訪ねて行き「もしも大丈夫なら次の世でカン・ドンヒの母として着てくれるか?」といい生母に対した愛情をあらわし、お茶の間へ



[PR]
by chikat2183 | 2014-08-11 13:06 | 2PM翻訳記事 | Comments(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