てんびん座、O型、人生だらだら、そんな私の記録です。映画とおいしいものがすき。

by chikat

「本当に良い時代」イ・エリヤ、とっぴな魅力でオク・テギョン虜にする

‘참 좋은 시절’ 이엘리야, 엉뚱 매력으로 옥택연 사로잡아
元記事はこちら


KBS2 주말드라마 ‘참 좋은 시절’의 이엘리야가 옥택연과의 결혼에 임박한 모습으로 눈길을 끌었다.
KBS2週末ドラマ「本当に良い時代」のイ・エリヤがオク・テギョンとの結婚に
27일 저녁에 방송 된 KBS2 주말드라마 ‘참 좋은 시절’ 46회에서는 동희(옥택연 분)네 부모님들에게 정식으로 인사 드리기 위해 선물을 고르는 마리(이엘리야 분)의 모습이 그려졌다.
27日夜に放送されたKBS2週末ドラマ「本当に良い時代」46回ではドンヒ(オク・テギョン扮)の家の両親に正式に挨拶するためにプレゼントを見立てるマリ(イ・エリヤ扮)の姿が描かれた。
d0020834_13341725.jpg
마리는 동희와 함께 화장품 가게에서 예비 시어머니 선물을 고르며 한껏 들뜬 모습을 보였다.
マリはドンヒと一緒に化粧品店で将来の義母への贈り物選びながら精一杯の姿を見せた。

특히, 마리는 동희네 식구들에게 정식으로 인사 드리러 가게 된 것에 설레고 기쁜 마음을 만 천하에 공개하듯 화장품 가게에 있는 직원들과 손님들에게 크게 자랑하는 모습으로 동희를 당황케 했다.
特に、マリはドンヒの家の家族たちに正式に挨拶しに行くことになったためときめいてうれしい心を公開するために化粧品店にいる職員とお客さんたちに大きく自慢する姿でドンヒを戸惑わせた。


d0020834_13422039.jpg


마리의 엉뚱한 행동은 여기서 그치지 않았다. 마리는 동희네 집에 가는 당일 예비 시어머니에게 조신하게 보이기 위해 동희가 ‘손수건’이라고 말하며 싫어하는 짧은 치마를 버리고 한복 패션을 선보였다.
マリの突飛な行動はここで終わらなかった。
マリはドンヒの家に行く当日将来の義母に慎ましやかに見せるためにドンヒが’ハンカチ’といって嫌いな短いスカートをあきらめて韓服ファッションを見せた


마리는 짝사랑했던 동희에게 줄 곧 엉뚱하지만 솔직한 모습으로 결국 마음을 얻고 결혼 프로포즈까지 받아내며 웨딩드레스를 입을 날이 임박했음을 알리고 있다.
マリは片思いだったドンヒに続けざまに突飛だが率直な姿で結局

한편, 이날 방송 후반에서는 소심(윤여정 분)의 이혼결심을 알게 된 동희가 복잡한 심경으로 끝내 마리를 자신의 집에 데리고 오지 않으며 동희와 마리의 로맨스에 위기가 닥쳤음을 알리며 긴장감을 고조시켰다.
一方、この日放送後半ではソシム(ユン・ヨジョン扮)の離婚決心を知らされたドンヒが複雑な神経で

d0020834_13544655.jpg
d0020834_13565064.jpg

d0020834_13571837.jpg


[PR]
by chikat2183 | 2014-07-28 13:58 | 2PM翻訳記事 | Comments(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