てんびん座、O型、人生だらだら、そんな私の記録です。映画とおいしいものがすき。

by chikat

「本当にいい時代」イ・ソジン-オク・テギョン-リュ・スンス、3兄弟”豪華”アクション…何故?

‘참좋은시절’ 이서진·옥택연·류승수, 삼형제 ‘으리’ 액션..왜?
「本当にいい時代」イ・ソジン-オク・テギョン-リュ・スンス、3兄弟”豪華”アクション…何故?
元記事はこちら


d0020834_19102193.jpg

‘참 좋은 시절’의 이서진, 옥택연, 류승수의 거침없는 ‘삼형제 으~리 액션신’이 포착됐다.
「本当にいい時代」のイ・ソジン、オク・テギョン、リュ・スンスのはばかりない’3兄弟すご~いアクションシーン’が捕えられた。

6일 방송되는 KBS 2TV 주말드라마 ‘참 좋은 시절’(극본 이경희, 연출 김진원) 40회분에서 이서진, 옥택연, 류승수가 취객의 난동에 한마음으로 맞서 싸우는‘삼형제 액션신’을 선보인다.
6日放送されるKBS2TV 週末ドラマ「本当に良い時代」(脚本 イ・ギョンヒ、演出 キム・ジンウォン)40回分ではイ・ソジン、オク・テギョン、リュ・スンスが酔っぱらいの無法な振る舞いに心を一つにして向かい合い戦う”3兄弟アクションシーン”を見せている。

극 중 만취한 행인이 동석(이서진 분)에게 시비를 걸자 이를 지켜보던 동희(옥택연 분)가 주먹을 휘두르게 되는 것. 말리던 동탁(류승수 분)이 수세에 몰리자 동석까지 가세하며 취객을 제압하게 된다 .입술이 터지고, 멍이 드는 등 부상을 당하면서도 서로를 지키기 위해 주저 없이 나서는 삼형제의 모습이 뭉클함을 선사할 전망이다.
劇中

무엇보다 지난 5일 방송에서 동석과 동희의 아슬아슬한 갈등이 펼쳐져 이목을 끌었다. 친모 하영춘(최화정 분)과 떠나기로 마음먹은 동희는 만류하는 가족들과 정을 떼기 위해 막말을 퍼붓는 극단적인 방법을 택한 상태.분 노한 동석이“그 정도 위악으로 정을 떼 낼 수 있겠어?하려면 제대로 해. 다신 널 붙잡을 생각도 못하게”라고 서슬 퍼런 눈빛을 보내며 긴장감을 드리웠다. 이번 싸움으로 힘을 합치며, 동석과 동희가 화해할 수 있을지 귀추가 주목되고 있다.
何よりも去る5日放送されたドンソクとドンヒのハラハラする葛藤が広がって注目を集めた。
実母ハ・ヨンジュン(チェ・ファジョン扮)と一緒に去ると心に決めたドンヒは引き留める家族たちと情を切るために
考えることもしないように。」
と鋭い剣幕と目つきをおくり緊張感をもたらした。



이서진, 옥택연, 류승수의 삼형제 액션신은 지난1일 경기도 이천시에 위치한 한 동네 어귀에서 촬영됐다. 다소 강도 높은 액션을 선보여야했던 만큼 세 사람은 촬영 전부터 무술 팀과 동작들을 꼼꼼히 체크, 실전처럼 동선을 맞춰보는 등 열정을 불살라 분위기를 후끈하게 달궜다. 또한 엉덩방아를 찧는 동탁을 연기해야했던 류승수는 준비된 보호매트를 직접 길바닥에 깔며 만전을 기했던 터. 완벽한 장면을 위해 수차례 과감하게 몸을 내던지는 열정으로 스태프들을 놀라게 했다.
イ・ソジン、オク・テギョン、リュ・スンス3兄弟アクションシーンは去る1日京畿道利川市に位置するある街の入り口で撮影された。
多少強度の高いアクションシーンを見せなければならなかったほど3人は撮影前から武術チームと動作を几帳面にチェック、実践のように動線を

그런가하면 이날 촬영에서는 갑작스런 빗방울이 내렸다 멈추기를 반복하면서, 촬영도 중단과 재개를 거듭하는 난항이 빚어졌다. 인근 음식점 주인의 배려로 식당에 모여,비를 피하고 대기하던 세 배우는 피곤하고 지칠 만도 하지만 끊임없이 즐겁게 이야기꽃을 피우며 활기를 더했다. 특히 막내 옥택연이 “또 다시 비가 온다면 ‘치맥(치킨과 맥주)’을 사겠다”고 약속하자 거짓말처럼 비가 그쳐 스태프들이 아쉬워했다는 후문이다.
そうかと思えばこの日撮影では急に雨が降ったりやんだりを繰り返しながら、撮影も中断と開近隣の飲食店主人の配慮で食堂に集まり、雨を避けて待機した3俳優は疲れてくたびれてもよさそうだが特に末っ子オク・テギョンが「又雨が降るならば、チメク(チキンとビール)をおごる」と
한편 40회분은 6일 오후7시 55분 방송된다.
一方40回分は6日7時55分放送される。

[PR]
by chikat2183 | 2014-07-06 19:10 | 2PM翻訳記事 | Comments(0)